‘슈츠’ 모의법정에 선 박형식..진짜 같은 ‘가짜변호사’

Comments (0) Drama

‘슈츠’ 박형식이 모의법정에 선다.

수목극 시청률 1위를 달리고 있는 KBS 2TV 수목드라마 ‘슈츠(Suits)’(극본 김정민/연출 김진우/제작 몬스터 유니온, 엔터미디어 픽처스)가 모의법정에 선 박형식의 모습을 공개했다.

가짜라는 비밀을 품고 있는 신입변호사 고연우는 이 같은 ‘슈츠’만의 캐릭터플레이 진수를 보여주는 대표적인 인물이다. 분명 가짜인데 진짜 변호사보다 더 뛰어난 능력으로 주어진 문제를 해결해낸다. 뿐만 아니라 그의 입에서 술술 쏟아지는 법률 용어들과 번뜩이는 두뇌는 감탄을 자아낸다.

이런 가운데 ‘슈츠’제작진이 변호인으로서 법정에 선 고연우의 모습을 공개했다. 물론 고연우가 진짜 법정에 변호인으로 서는 것은 불가능한 일이다. 과연 고연우가 어떻게 법정에 섰는지, 그가 첫 법정에서 어떤 활약을 펼칠지 궁금하다.

제작진에 따르면 9일 방송되는 ‘슈츠’5회에서는 ‘강&함’의 모의법정이 펼쳐진다. 신입 변호사들에게는 자기 능력을 보여주고, 파트너 변호사들의 눈에 띌 수 있는 절호의 찬스인 것. 이처럼 중요한 모의법정에 가짜 신입변호사인 고연우도 서게 된 것. 사진 속 고연우는 진짜 변호사보다 더 진중하고 예리하게 눈빛을 빛내며 피고인석 변호인으로 서 있다.

그런 그의 곁에 홍다함(채정안), 김지나(고성희)를 비롯해 강하연(진희경), 채근식(최귀화) 등 ‘강&함’의 여러 인물들이 자리잡고 있다. 고연우는 ‘모의법정’이라는 기회를 잡을 수 있을지 궁금해진다.

한편, KBS 2TV 수목드라마 ‘슈츠’는 대한민국 최고 로펌 ‘강&함’의 전설적인 변호사와 천재적 기억력을 탑재한 가짜 신입 변호사의 브로맨스를 그린 드라마. 5회는 오늘(9일) 수요일 밤 10시 KBS 2TV에서 방송된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사진 몬스터유니온, 엔터미디어픽쳐스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