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서고생’ 렌 “종현이 뉴이스트 멤버들과 있을 때처럼 하라고 조언”

Comments (0) TV Show

그룹 뉴이스트 렌이 멤버 종현에게 예능 조언을 들었다고 언급했다.

13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JTBC 사옥에서 JTBC 디지털 채널‘스튜디오 룰루랄라’와 모바일 동영상 앱 ‘옥수수’가 공동 제작하는 예능 프로그램 ‘사서고생’(연출 김학준 작가 박지은)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 박준형, 정기고, 소유, 걸스데이 소진, 뉴이스트 렌(최민기)이 함께 했다.

이날 렌은 “막내기도 하고 예능 활동이라던가 여러 가지 활동의 경험이 없어서 걱정도 됐다. 어떻게 하면 선배님들과 친해질 수 있을까 싶었다. 누나들 형들이 너무 잘 챙겨주셔서 가족이 되어서 돌아온 뿌듯함을 느낄 수 있었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육체적 신체적으로 힘들었지만 그렇게 해야만 프로그램이 재미있을 수 있고 시청자분들이 느낄 수 있어서 최대한 열심히 했다”고 밝혔다.

뉴이스트 멤버 종현(JR)은 JTBC ‘밤도깨비’에 출연 중이다. 예능 조언을 받은 것이 있냐는 물음에 렌은 “멤버 종현 친구도 저와 비슷한 입장이다. 저보다 2주 먼저 ‘밤도깨비’ 예능을 했다”고 말했다.

이어 “종현이 최대한 뉴이스트 멤버들과 있을 때처럼 하라고 말해줬다. 종현보다 옆에 계신 형, 누나들이 더 챙겨주고 조언을 해주셨다”며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예능 프로그램 ‘사서고생’은 연예인들이 해외 현지에서 직접 물건을 팔아 마련한 경비로 여행을 즐기는 신개념 자급자족 여행 버라이어티다.

한편, ‘사서고생’은 모바일 동영상 앱 옥수수에서 오는 14일 오전 10시 선공개를 시작으로 같은날 밤 9시 30분 JTBC2를 통해 첫 방송된다. JTBC에서는 9월 22일 금요일 밤 12시 20분 방송되며 격주 방영될 예정이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최은희 사진기자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