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요한, 영화 ‘하루’로 마카오국제영화제 참석..현지 관객 만난다

Comments (0) Film

배우 변요한이 마카오국제영화제(International Film Festival & Awards Macao)에 참석한다.

변요한이 주연을 맡은 영화 ‘하루'(감독 조선호)가 오는 8일(금)부터 14일(목)까지 총 7일간 마카오 문화 센터(Macao Cultural Centre)에서 개최되는 제2회 마카오 국제 영화제의 플라잉 대거스(FLYING DAGGERS) 섹션에 공식 초청받았다. 변요한은 9일 마카오 타워에서 진행되는 공식 포토콜에 참석, 무대인사를 가진 뒤 10일 현지 매체들과 인터뷰를 진행할 예정이다.

‘하루’는 매일 눈을 뜨면 딸이 사고를 당하기 2시간 전을 반복하는 남자 준영(김명민)이 민철(변요한)을 만나 그 하루에 얽힌 비밀을 추적해 나가는 미스터리 스릴러로 속도감 있는 전개와 배우들의 탄탄한 연기로 호평을 받았다.

변요한은 ‘하루’에서 민철역을 맡아 특유의 눈빛 연기로 극한의 감정을 표현했다. 특히 아내를 살리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남자의 처절한 상황을 치열하게 그려냈다.

한편, 변요한은 2018년 방송 예정인 tvN 드라마 ‘미스터 션샤인’의 주연 출연을 확정 짓고 촬영을 진행 중이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사진 겟잇케이 DB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