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2PM 이준호 ‘4년만에 출연, 멱살잡이에 울상, 코믹해’

Comments (0) TV Show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그룹 2PM 이준호가 멱살잡이 수난을 당했다.

19일(오늘) 방송될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기획 김영진 / 연출 박창훈)는 ‘욕스틸러! 미운 우리 악당들’ 특집으로 오윤아-김정태-김준배-2PM 이준호가 출연한다.

이준호는 녹화 당시, 최근 종영된 드라마 ‘김과장’에서 ‘먹보 소시오패스’로 시청자들의 큰 사랑을 받은 것에 대해 감사의 인사를 전하는가 하면, 4년 만에 ‘라디오스타’를 찾아온 기쁨을 드러내는 등 훈훈하게 대화를 이어갔다는 후문.

그런 가운데, 이준호의 멱살잡이 수난 현장이 포착돼 눈길을 끈다. 김준배 옆에 자리한 이준호는 울상을 짓고 있는 것. 이준호는 “내가 오늘 나와서 멱살 잡히고..”라며 억울함을 토로한 것으로 알려져 궁금증을 높이고 있는 상황.

또한 이준호는 2PM의 자존심을 걸고 슈퍼주니어 규현과 깜짝 댄스배틀을 펼쳤다고. 비장한 표정으로 대결에 나선 두 사람 중 누가 승리를 차지했는지에도 관심이 쏠리고 있다.

한편 이준호가 멱살을 잡힌 이유와 댄스배틀의 결과는 오늘(19일) 밤 11시 10분 ‘욕스틸러! 미운 우리 악당들’ 특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겟잇케이 박신애 기자 / 사진 MBC 라디오스타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