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이스트 아론, 심야 라디오 DJ했으면 하는 아이돌 1위…’2위 샤이니 온유·3위 워너원 황민현’

Comments (0) MUSIC

뉴이스트 아론이 심야 라디오 DJ로 어울릴 것 같은 아이돌 팬 투표 1위를 차지했다.

참여형 모바일 아이돌앱 ‘아이돌챔프(IDOLCHAMP)’는 지난 6월 26일부터 7월 10일까지 ‘심야 라디오DJ로 어울릴 것 같은 아이돌은?’이라는 제목으로 투표를 실시했다. ‘세상 나긋한 목소리와 따뜻한 말투, ASMR 같은 꿀 보이스의 아이돌이 라디오DJ를 한다면?’ 2주간의 투표 진행 끝에, 라디오DJ로 활동했던 적이 있는 뉴이스트 아론이 36.1%로 최종 1위를 차지했다.

1위를 차지한 인기그룹 뉴이스트 아론은 2013~2014년 아리랑국제방송의 ‘Music Access’ 진행을, 2015~2016년에는 SBS POP Asia에서 Aron’s Hangout라는 프로그램을 진행한 바 있다. 특히, 미국에서 태어나 자란만큼 영어로 라디오를 진행했으며, 전 세계 사람들에게 K-POP을 소개하는 역할을 했다.

2위는 샤이니 멤버 온유로 30.6.%를 차지했다. 온유는 온화하고 부드러운 목소리로 많은 아이돌 중에서도 ‘음색’이 좋기로 유명하다. 또한 ‘슈퍼주니어의 키스 더 라디오’ 등에서 스페셜 DJ로 활약한 적도 있다.

3위는 워너원 황민현으로 18.0%를 차지했다. 황민현은 평소에도 나긋나긋하고 차분하게 말하는 말투가 라디오 DJ와 어울리는 듯하다. 비주얼로도 인기가 많아 ‘보이는 라디오’ 진행 시 많은 청취자들의 마음을 사로잡기에도 충분하다.

이외에도, 4위는 비투비 임현식, 5위는 에이핑크 박초롱, 6위는 B1A4 진영, 7위는 아이유, 8위는 오마이걸 유아, 9위는 로이킴, 10위는 다이아 정채연 등이 이름을 올렸다.

 

겟잇케이 장은진 인턴기자 / 사진 겟잇케이 DB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