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남자 오수’ 이종현, 삼각 로맨스 돌입 ‘썸 로맨스’ 시작

Comments (0) Drama

‘그남자 오수’ 이종현이 츤데레 매력으로 썸의 설레는 감정을 극대화하고 있다.

이종현은 OCN 월화드라마 ‘그남자 오수’에서 이성의 끝을 달리는 벤처사업가 겸 바리스타 오수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치고 있다.

오수는 우연히 얽히는 유리(김소은)에게 처음 느끼는 연애 감정으로 신경이 곤두섰다. 그는 자신이 처음 접하는 감정에 당황하는가 하면, 진우(강태오)와 함께 있는 유리를 보고 질투심을 느끼기도 했다. 이 가운데 오수는 유리를 향한 마음을 츤데레 매력으로 풀어내며 썸 로맨스의 신호탄을 쏘아 올렸다.

특히 오수는 겉으로 내색하지 않으면서 술에 취해 쓰러져 있는 유리를 카페로 데려다 놓는가 하면, 다친 유리를 치료해 택시를 태워 보내는 배려를 보여줘 시청자들을 설레게 하고 있다.

또한 오수는 자신한테 관심이 있냐고 묻는 유리의 질문에 매몰차게 ‘관심 없다’고 대답했다. 하지만 유리와 진우가 같이 있는 모습을 보고 질투하며 본격적으로 삼각관계에 돌입, 앞으로 펼쳐질 전개에 기대를 모으게 했다.

한편, 연애감 없는 현대판 큐피드 오수와 연애 허당녀 유리의 둘만 모르는 확실한 썸로맨스 OCN 월화 로맨스 ‘그남자 오수’는 매주 월, 화요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겟잇케이 신민경 기자 / 사진 (주) IMTV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