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백부부’ PD “장나라, 나이든 분장으로 최선 다해..엄지척”

Comments (0) Drama

‘고백부부’ 하병훈 PD가 장나라 캐스팅 이유를 밝혔다.

12일 오전 서울 강남구 임피리얼 팰리스 서울 호텔에서 KBS 2TV 예능 드라마 ‘고백부부’ (연출 하병훈/작가 권혜주/제작 고백부부 문전사, ㈜콘텐츠 지음, KBSN)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 주연배우 장나라, 손호준, 허정민, 한보름, 이이경, 장기용, 고보결, 조혜정이 참석했다.

이날 하병훈 PD는 장나라 캐스팅에 대해 “섭외는 기획 단계부터 고민이었다. 진주라는 캐릭터는 20살, 38살을 연기해야 한다. 처음에는 과연 누가 할 수 있을까라는 생각했다. 대학교 이야기가 많다 보니까 20대 배우로 해야 하나 싶었다”라고 운을 뗐다.

이어 “저희 누나가 배우 장나라 어떠냐고 이야길 했다. 바로 ‘그렇네’ 하는 생각이었다”며 캐스팅 이유를 밝혔다.

또 “촬영하면서 감사하게도 외모적인 차이를 현장에서 소화를 해줬다”며 “20살 모습이 더 자연스러웠다. 38살 연기를 하는데 나이든 분장을 해서 현장에서 연기하는 모습 보고 장나라 씨가 해서 다행이다고 생각했다”라며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고백부부’는 서로를 잡아먹지 못해 안달인 38살 동갑내기 앙숙 부부의 ‘과거 청산+인생 체인지’ 프로젝트를 그린 KBS의 새 예능 드라마로 10월 13일 밤 11시 첫 방송된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최은희 사진기자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