걸스데이 유라 “‘힙한 선생’ 연기? 내 안에 똘기 찾아”

Comments (0) Drama

걸스데이 유라가 ‘힙한 선생’을 촬영하며 내면속 똘기를 찾았다고 언급했다.

11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JTBC 사옥에서 JTBC 웹드라마 ‘힙한 선생'(연출 심나연, 극본 김아로미 이정석)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 주연배우 이주영, 유라(걸스데이), 안우연, 지조 등이 참석했다.

이날 유라는 드라마 속 캐릭터에 대해 “김유빈은 영어를 못하지만 비정규직 교사로 학교 영어 선생님”이라며 “공슬기(이주영) 선생의 노잼 인생에 꿀잼을 불어 넣어주는 역할이다. 성격은 똘아이로 똘기충만하다”고 말해 웃음을 던졌다.

이어 “역할을 연기하면서 내 안의 똘기를 찾은 것 같다. ‘내가 이런 캐릭터를 해보는구나’ 하는 생각이 들었다. 많이 봐달라”고 전했다.

JTBC가 올여름 선보이는 웹드라마는 참신한 아이디어, 발칙한 소재로 중무장해 기대를 불러 모으고 있다. ‘알 수도 있는 사람’에 이어 공개되는 ‘힙한 선생’은 무기한 노잼 생활에 지친 초등학교 음악전담교사 공슬기(이주영)와 기간제 영어전담교사 김유빈(걸스데이 유라)의 꿀잼 거듭나기 방과 후 프로젝트를 그린 코믹 스웩 드라마다.

한편, ‘힙한 선생’은 ‘알 수도 있는 사람’ 후속으로 오는 8월 14일 오전 7시 네이버 TV를 통해 첫 공개 된다.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최은희 사진기자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