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하늘 “박서준 ‘청년경찰’ 출연이 고마워”

Comments (0) Film

배우 박서준, 강하늘이 서로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17일 오전 서울 광진구 자양동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영화 ‘청년경찰’(감독 김주환)제작보고회가 열렸다. 이 자리에 주연배우 박서준, 강하늘, 김주환 감독이 함께했다.

이날 김주환 감독은 두 배우의 미담에 대해 “강하늘은 현장에서 따뜻했고, 촬영 끝나고는 박서준이 따뜻했다”고 전했다.

이어 감독은 “현장이 무척 추웠다. 저녁 6시부터 찍는 게 힘든 일인데, 강하늘이 막내부터 안아주면서 따뜻한 분위기를 만들어줬다”고 했고, “박서준 같은 경우는 스태프 고생했다고 양꼬치를 다 구워줬다”며 “앞뒤로 너무 따뜻했다”고 전해 눈길을 끌었다.

박서준은 강하늘에 대해 “춥고 힘들었는데 힘들면 지친 게 된다. 하늘 씨는 입도 큰데 미소가 끊이질 않는다. 저 에너지는 어디서 오는 걸까. 저보다 동생인데 많은 걸 배운 현장이었다”며 강하늘을 칭찬했다.

그러자 강하늘은 “박서준 형이 ‘청년경찰’ 해준 게 고맙다”며 “현장에서 잘 웃을 수 있었던 것도 호흡이 좋고 편안했던 거다. 정말 기분 좋게 찍었던 현장이었다”고 강조했다.

한편, ‘청년경찰’은 믿을 것이라곤 전공 서적과 젊음 뿐인 의욕충만 기준(박서준)과 이론백단 희열(강하늘)이 눈앞에서 목격한 납치사건에 휘말리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청춘 수사 액션으로 오는 8월 9일 개봉.

겟잇케이 한지희 기자 / 최은희 사진기자

 

Copyright ⓒ 겟잇케이 (GETITK),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